상단여백
HOME 연예 TV
‘사풀인풀’ 설인아, 김재영 미담 기사로 정직 처분…오민석 분노

오민석이 박해미의 치졸한 행동에 분노했다.

16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는 가출 후 김설아(조윤희)에게로 향하는 도진우(오민석)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KBS

김영웅(박영규)은 당분간 이 집에 있게 해달라는 도진우의 말을 덥석 받아들였다. 김설아는 거부했지만, 도진우는 출근 전 “이 말 오랜만에 해본다. 여보 나 회사다녀올게”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회사에 출근하기 무섭게 도진우는 문태랑(윤박)으로부터 걸려온 전화를 받았다. 김청아(설인아)의 기사를 홍화영(박해미)가 지시했다는 소리르 듣게 된 도진우는 “그게 무슨 소립니까”라고 반문했다. 문태랑은 “해랑이한테 온 문자를 봤습니다 제 생각에 해랑이 단독으로 한 행동 같지는 않아서”라고 설명했다.

분노한 도진우는 “한 사람 망쳐놓는 게 그게 대기업 회장이 할 짓이라고 생각해?”라며 “아무리 설아가 싫어도 어떻게 처제까지 건드려”라고 악다구니를 썼다. 홍화영이 오히려 큰소리를 치자 도진우는 “내 인내심 그만 테스트 해 엄마. 이러다 정말 엄마랑 인연 끊자고 할 거 같으니까”라고 당부했다.

한편 김청아가 사람을 구했다는 미담 기사를 구준휘(김재영)가 내보내며 사태를 해결할 수 있게 됐다. 이에 김청아는 정직 1개월 처분을 받았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사풀인풀’ 조우리, 정원중 눈물에 “죽었다고 생각해”…박해미家 입성 icon[내일날씨] 서울, 월요일(17일)까지 눈…아침 체감온도 영하 12도 icon‘사풀인풀’ 이태선, 가출 조우리 마주쳐 “회장한테 쫓겨났냐?” icon설인아, 조우리 대신한 정원중 사과에 “저희끼리 해결할게요” icon‘1박2일’ 소안도, 태극기의 섬? 항일운동의 3대 성지 icon‘복면가왕’ 우주소녀 다영, 가왕전 좌절…낭랑18세=소찬휘? “서문탁 나와야” iconX세대 정체는 김희철 “낭랑18세, 너무 강력한 상대…견제하며 준비” icon잼 조진수, “국내 최초의 혼성그룹”…‘복면가왕’ X세대 3R 진출 icon와이드앵글, 간절기 하이브리드 패딩점퍼+베스트 선봬 icon29번째 확진자, 고대안암병원 응급실서 15시간…‘병원 내 감염’ 우려도 iconCLC 승희, ‘복면가왕’ 모히또 공개…브라키오사우루스 3R 진출 icon‘당나귀 귀’ 이연복 父子, 갈비돈가스VS마라가지 부산 목란 ‘스탭밀 대결’ icon현대百, 다우닝그룹 가구 최대 50% ‘패밀리 세일’ icon안재현, 인스타에 “날 잊어주세요” 불안한 심리?→팬들 우려에 삭제 icon‘당나귀 귀’ 이연복 아들 이홍운, 목란 부산점 급습에 얼음…전원 긴장 icon이엔티비, 대형TV 구매 시 안심배송·무료스탠드 설치 서비스 icon‘런닝맨’ 송지효, 세상에 이런 캐릭터는 없었다...‘멍드보이’ 탄생 icon장혁vs그놈, 소름돋는 대면...역대급 충격반전(본대로 말하라) icon김정현, 서지혜 “구승준 너였다고” 눈물의 고백에도 의식불명 icon손예진, 현빈 北 송환 소식에 “정말 다행이다” 눈물 icon‘사랑의불시착’ 현빈♥손예진, 군사분계선 앞 이별 “다시 만날 수 있어” icon‘기생충’과 질긴 인연 ‘1917’, 전체 예매율 1위로 반전 시도 icon구승준, 진짜 사망? 서지혜 “복수를 해야겠어”…박형수 정조준 icon장혜진, 정애리 찾아가 사과 “서지혜 좋아하는 남자 생겼다” icon‘사랑의불시착’ 현빈♥손예진, 에델바이스의 나라 스위스 재회? icon‘사랑의불시착’ 현빈♥손예진, 제3국 스위스 해피엔딩 “이번엔 제대로 착지” icon‘SBS스페셜’ 송영준, 꼴찌에서 수능 만점? “공부법보다는 공부량” icon‘슈돌’ 한석준, 사진작가 아내-딸 사빈이 공개 “소문난 딸바보” icon‘구해줘홈즈’ 강릉 수영장 인 더 하우스, 방마다 화장실 “매매가 4억 5천” icon‘SBS스페셜’ 왕경업, 연세대 입학한 게임중독 “문제에게 질 수 없었다” icon임현주 아나운서, '노브라' 방송 악플에 대해 "필요성에 대한 의문 실험한 것"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