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장혜진, 정애리 찾아가 사과 “서지혜 좋아하는 남자 생겼다”

장혜진이 정애리를 찾아가 사과했다.

16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불시착’ 16회에는 김윤희(정애리)를 찾아가 사과하는 고명은(장혜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N

서단(서지혜)은 구승준(김정현)을 잊지 못해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리정혁(현빈) 역시 매일 남한에 두고온 윤세리(손예진)를 생각하며 마음이 괴롭기는 마찬가지. 이에 고명은은 결단을 내렸다.

김윤희를 찾아간 고명은은 “너무나 미안한 말을 꺼내야 해서 미리 사과드리려고 합니다”라며 “우리 단이는 국장 동지 댁과는 인연이 없는 거 같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김윤희는 리정혁의 잘못이라고 생각해 “혹시 어디서 무슨 이야기를 들으신 겁니까”라고 물었다.

고명은은 “우리 단이가 더 이상 정혁이와 결혼하지 않겠다고 합니다 10년 세월 저도 아깝지 않은 것은 아닙니다만”이라고 눈물을 꾹 참았다. 이어 “사과는 하지 마시라요. 사과는 제가 하겠습니다. 지금은 사정이 다릅니다 우리 단이가 싫다고 해서 내가 이 결혼 시키지 않겠다고 선언하고 있으니까요 제가 미안합니다”라고 전했다.

김윤희가 “우리 배려가 부족했습니다”라고 사과하자 고명은은 “우리 단이에게 좋아하는 남자가 생겼지 뭡니까. 그 남자도 우리 단이를 제 목숨보다도 사랑하구요 그러니 어쩝니까 한번 사는 인생 제 목숨보다 좋다는데”라고 눈물을 삼켰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구승준, 진짜 사망? 서지혜 “복수를 해야겠어”…박형수 정조준 icon‘기생충’과 질긴 인연 ‘1917’, 전체 예매율 1위로 반전 시도 icon‘사랑의불시착’ 현빈♥손예진, 군사분계선 앞 이별 “다시 만날 수 있어” icon한파 녹인 금의환향...봉준호 “신종코로나 훌륭하게 극복중인 국민께 박수" icon손예진, 현빈 北 송환 소식에 “정말 다행이다” 눈물 icon김정현, 서지혜 “구승준 너였다고” 눈물의 고백에도 의식불명 icon‘사풀인풀’ 설인아, 김재영 미담 기사로 정직 처분…오민석 분노 icon‘사풀인풀’ 조우리, 정원중 눈물에 “죽었다고 생각해”…박해미家 입성 icon[내일날씨] 서울, 월요일(17일)까지 눈…아침 체감온도 영하 12도 icon‘사풀인풀’ 이태선, 가출 조우리 마주쳐 “회장한테 쫓겨났냐?” icon설인아, 조우리 대신한 정원중 사과에 “저희끼리 해결할게요” icon‘복면가왕’ 우주소녀 다영, 가왕전 좌절…낭랑18세=소찬휘? “서문탁 나와야” iconX세대 정체는 김희철 “낭랑18세, 너무 강력한 상대…견제하며 준비” icon잼 조진수, “국내 최초의 혼성그룹”…‘복면가왕’ X세대 3R 진출 icon와이드앵글, 간절기 하이브리드 패딩점퍼+베스트 선봬 icon29번째 확진자, 고대안암병원 응급실서 15시간…‘병원 내 감염’ 우려도 iconCLC 승희, ‘복면가왕’ 모히또 공개…브라키오사우루스 3R 진출 icon‘당나귀 귀’ 이연복 父子, 갈비돈가스VS마라가지 부산 목란 ‘스탭밀 대결’ icon‘사랑의불시착’ 현빈♥손예진, 에델바이스의 나라 스위스 재회? icon‘사랑의불시착’ 현빈♥손예진, 제3국 스위스 해피엔딩 “이번엔 제대로 착지” icon‘SBS스페셜’ 송영준, 꼴찌에서 수능 만점? “공부법보다는 공부량” icon‘슈돌’ 한석준, 사진작가 아내-딸 사빈이 공개 “소문난 딸바보” icon‘구해줘홈즈’ 강릉 수영장 인 더 하우스, 방마다 화장실 “매매가 4억 5천” icon‘SBS스페셜’ 왕경업, 연세대 입학한 게임중독 “문제에게 질 수 없었다” icon'정직한 후보' 90만 돌파, 주말 박스오피스 1위 접수...100만 눈앞 icon토트넘 손흥민, EPL 통산 50호골 돌파 & 커리어 첫 5경기 연속골 달성 icon임현주 아나운서, '노브라' 방송 악플에 대해 "필요성에 대한 의문 실험한 것" icon여차친구, '교차로'로 음악방송 4관왕 "좋은 노래 들려드릴 것...버디 감사해" icon레알 마드리드, 홈서 셀타비고에 2-2 무승부...리그 1위 유지 icon아이즈원, 오늘(17일) '프듀' 논란 후 활동재개...3연타 가능할까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