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씨름의 희열’ 임태혁, 초대 태극장사 등극 “그 어려운걸 제가 해냈다”

‘씨름의 희열’ 영예의 초대 태극장사는 ‘황제’ 임태혁이었다.

22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태백에서 금강까지-씨름의 희열’ 12회에서는 ‘태극장사 씨름대회’ 파이널 라운드 태극장사 결정전이 110분간 생중계됐다. 먼저 치열한 경쟁을 뚫고 파이널 라운드까지 오른 8강 진출자(김태하, 김기수, 손희찬, 윤필재, 이승호, 임태혁, 최정만, 노범수)들이 소개됐다. 태극장사를 향한 마지막 결전을 앞둔 선수들의 표정에서는 비장함이 감돌았다.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해 대회는 관중 없이 진행됐음에도 선수들의 불꽃 튀는 접전으로 경기장 분위기는 금방 달아올랐다. 8강전 제1경기에서는 4라운드에서 격돌했던 김태하와 김기수가 다시 만났다.

첫째 판은 김기수가, 둘째 판에서는 김태하가 계체 끝에 승리를 가져온 가운데, 셋째 판에서는 치열한 장기전 끝에 김기수가 승리를 거두며 준결승 진출을 확정했다. 제2경기에서는 ‘모래판 헤라클레스’ 윤필재가 ‘밑씨름 파이터’ 손희찬을 2:0으로 누르고 4강전에 진출, 태백급 최강자다운 저력을 과시했다.

제3경기에서는 수원시청 씨름단 팀 메이트이자 최대 라이벌 이승호와 임태혁이 만났다. 미리 보는 결승전답게 박진감 넘치는 경기가 진행됐다. 임태혁이 먼저 첫 판을 따냈지만 둘째 판에서 이승호는 시작과 동시에 승리를 거두며 승부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운명의 마지막 판에서는 임태혁이 주특기 밭다리 기술로 이승호를 쓰러뜨리며 준결승에 진출했다. 제4경기에서는 최정만이 노범수에 2:0 승리를 거뒀다. 비록 지긴 했지만 노범수는 금강급 최강자와의 맞대결에서도 전혀 밀리지 않는 인상 깊은 경기력을 뽐냈다.

4강전에서는 김기수와 임태혁이 각각 윤필재, 최정만에 2:1 승리를 거두며 결승전에 진출했다. 윤필재와 최정만은 이전 라운드까지 전승 행진을 이어왔지만 결승 진출의 문턱에서 무패가 깨지고 말았다. 두 선수는 3, 4위 결정전에서 격돌했고, 최정만이 2:0 승리를 거두며 최종 3위, 윤필재는 4위를 기록했다.

이어 대망의 태극장사 결정전이 펼쳐졌다. 첫째 판부터 팽팽한 공방전이 이어진 가운데, 시간 종료를 앞두고 임태혁이 김기수의 잡채기를 카운터로 맞받아치며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두 번째 판에서도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공방이 오갔지만 노련미에서 앞선 임태혁이 다시 한 번 김기수를 쓰러뜨렸고, 상승세를 몰아 세 번째 판까지 내리 따내며 3:0 승리, 초대 태극장사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초대 태극장사에 오른 임태혁은 “대진이 좋지 않다는 소리도 많이 들었는데 그 어려운 걸 제가 해냈다. 모든 경기가 힘들었는데 정신력으로 승리한 것 같다”며 “그동안 응원해주신 팬들에게 감사드린다. 앞으로도 씨름에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임태혁은 태극장사 등극 전까지 현역 최다 우승인 총 14회 금강장사에 빛나는 명불허전 최강자로, 압도적인 피지컬은 물론 감탄을 유발하는 화려한 기술, 영리한 지능까지 모두 갖춘 완성형 선수다. ‘씨름의 희열’에서는 앞선 라운드에서 2패가 있었지만 파이널 라운드에서 빅게임 스타다운 압도적 기량을 발휘하며 제1회 ‘태극장사 씨름대회’ 우승 상금 1억원을 차지했다.

사진= KBS2 ‘씨름의 희열’ 방송캡처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올리브영, 대구·경북지역 매장 방역…’안전한 매장’ 만들기 총력 icon홍콩반점·한신포차, 오늘부터 배달의민족과 할인 프로모션 icon대구가톨릭병원서 母에 간 기증한 딸, 코로나19 확진판정 '신천지 교인' icon‘슈돌’ 장윤정x도경완 가족, BTS 지민 추전 부산맛집 방문 '불타오르네' icon박서준·이영애·김고은, 대구-저소득층에 마스크-성금 기부 '선한 영향력' icon이랜드, 코로나19 피해 대구시에 지원금 10억 전달 icon'하바마‘ 김태희, 감성자극 애절한 모성애 연기...드라마 복귀 ‘성공’ icon외식 못지않은 즉석조리식품! 이마트, 닭강정·캘리포니아롤 ‘인기돌풍’ icon이탈리아, 코로나19로 확진자 50명 중 2명 사망...세리에A 3경기 연기 icon강릉 코로나19 의심환자 발생, 방역조치 등 완료...강원 지역 사회 감염 우려 icon‘김사부2’ 양세종-안효섭-한석규, 미묘한 재회 쓰리샷...반전예고 icon상주시청, 코로나19 확진자 동선 공개에 홈페이지 접속자 폭주 '마비' icon‘집사부일체’ 육성재, 장윤정 인증 '트로트계 황소개구리' 실력 방출 icon슈주 동해, 오늘 블랙가스펠 ‘하모니’ 음원 공개...비와이 피처링 icon포항 코로나 확진자 5명 동선공개...5명 중 4명 대구방문·신천지 교인 icon‘코빅’ 안영미, ‘국주의 거짓말’서 19금 결혼식 축가영상 재현 icon국내 코로나19 확진자 총 556명, 네번째 사망자 발생 '대남병원 관련 50대 男' iconBTS 지민vs강다니엘, 아이돌 2월 브랜드평판 투톱...방탄소년단 뷔 3위 icon‘런닝맨’ 배종옥 “출연 부담됐지만 지석진 때문에 안심”...신혜선 동반출격 icon‘미우새’ 깔끔왕 김희철, 일생일대 천적 만나 진땀 폭발 icon‘슈돌’ 이미도 부부, 17개월 셀럽아들 도형과 깜짝 출연 icon트레저 박정우, 커버 비디오 티저포스터 공개...보컬천재 매력 뿜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