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경제
나스닥 3.71%·다우지수 3.56% 폭락…미국증시, 코로나19 공포에 휘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공포가 전 세계로 확산되며 뉴욕증시가 휘청이고 있다.

24일(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가 전장보다 1,031.61포인트(3.56%) 폭락한 27,960.80에 거래를 마쳤다.

사진=로이터/연합뉴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355.31포인트(3.71%) 떨어진 9,221.28에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11.86포인트(3.35%) 추락한 3,225.89이다.

다우지수는 장중 한때 1079포인트 이상 내리며 2018년 2월 이후 가장 큰 낙폭을 기록했다.

발원지로 지목되는 중국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수가 둔화하고 있지만 한국을 비롯해 이탈리아 등에서 확진자가 급증하며 공포가 심화된 것으로 해석된다. 특히 이란, 쿠웨이트, 바레인 등 중동 국가에서도 확진자가 속출하며 사태는 더욱 악화됐다.

골드만 삭스는 올해 1분기 미국 성장률 전망치를 연율 1.4%에서 1.2%로 하향 조정했다. 골드만 삭스는 다만 2분기 미 경제가 2.7% 성장으로 반등할 것으로 예상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탈리아 코로나19 확진자 229명…중국-일본-한국 이어 네번째 icon대구 주한미군 가족, 코로나19 확진...위험단계 '높음' 격상 icon편의점에 찾아온 봄! 이마트24, 시즌 한정메뉴 2종 출시 iconG마켓-옥션, 휠라(FILA) 신상품 다음달 1일까지 특가 제공 icon리버풀, '마네 결승골' 웨스트햄 3-2 격파...리그 26승 1무 무패행진 icon이스라엘 관광객 400명, 전세기로 조기귀국…韓-日 방문 외국인도 입국금지 icon온라인 장보기 폭증에 SSG닷컴, 배송 최대 50%↑ ‘생필품 안정공급’ icon[오늘날씨] 서울 및 수도권, 밤까지 최고 40mm 비 소식…낮에는 찬바람 icon진태현 "나이들고 가장되며 영화배우 꿈 포기"...박시은 눈물의 응원 icon유빈, 수수함+무채색 의상→카리스마 CEO변신 "완벽하게 만족" icon심재철, 코로나19 검사 후 자가관리 중 심경글 "국민 애환 뼈저리게 체험 중" icon'동상이몽2' 김숙 "'기생충' 장혜진과 고등학교 친구, 27년만 떴다" icon진태현, 광장시장서 인지도 굴욕 얻어...상인들 "일일드라마 나쁜 사람" icon장수원, 강남X군조 '유갓대디' 댄스 챌린지 '23년차 선배 위엄'(동상이몽2) icon강남X군조, '인기가요' 카메라 리허설...스텝+시선+동선 '실수연발' icon양세종, 안효섭에 "돌담병원 잘 지켜, 돌아올 것"...소주연과 무슨 관계? icon'낭만닥터 김사부2' 한석규, 김주헌에 "억지로 가득찬 열등감 덩어리" icon'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서강준, 이재욱 등쌀에 "박민영 좋아했다" 실토 icon전광훈, 구속영장 발부 "사전선거운동 범죄 혐의 소명" icon‘배철수 잼’ 양준일, 첫 단독 토크쇼#이민#포르쉐#마이클잭슨 icon박진용-조정명, 8차 월드컵 남자 루지 2인승 4위...한국 최고 성적 icon코로나19로 상반기 신입공채 ‘연기·취소’...구직자 불안 '심각' icon‘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서강준, 흡인력 끌올 내레이션+멜로 눈빛 icon'사냥의 시간', 베를린영화제 포토콜→스크리닝 성료 "훌륭한 스릴러" icon위니아딤채, 코로나19 피해 대구시에 세탁기 100대 기증 icon울산 3번째 코로나19 확진자, 신천지 울산교회서 예배…직장은 진장동 icon'오지GO' 김병만X윤택X김승수, 코무바울루족과 만남...'리얼 오지체험' 시작 icon청하, 'New.wav' 두 번째 싱글 '솔직히 지친다' 티저 공개 icon‘낭만닥터 김사부2’ 양세종, 도인범 리턴즈? 안효섭 연대로 ‘돌담 유니버스’ 완성 icon‘라디오스타’ 김수로 “영화 촬영 중 실명위기, 연기 더는 못 한다고 생각“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