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유통
갤러리아 광교, 내달 2일 오픈...빛 관통 블록버스터 백화점 ‘주목’

한화갤러리아가 3월 2일 수원 광교 컨벤션복합단지에 블록버스터급 백화점 ‘갤러리아 광교’를 오픈한다.

갤러리아 광교는 한화갤러리아가 10년만에 오픈하는 신규 점포로 갤러리아 백화점 사업 성장의 핵심 동력으로 주목받는다. 연면적 15만㎡에 영업면적은 7만3000㎡(2만2000평)로 지하층에서 지상 12층(영업공간 지하 1층~지상 12층) 규모다.

외관에서부터 압도적인 존재감을 자랑한다. 거대한 암석층 단면 문양을 형상화환 외관에 삼각형 유리로 만들어진 유리통로가 입구에서부터 전 층을 나선형으로 휘감고 있다. 백화점에는 창문이 없다는 정형적인 형식을 깨고, 유리 통로인 ‘갤러리아 루프’로 백화점 최초로 전 층에 빛을 들여오는 파격을 선보였다.

콘셉트는 ‘Lights in your life(당신 삶의 빛)’이다. 프리즘을 연상시키는 1451장의 삼각 유리가 ‘갤러리아 루프’를 이루고 있으며 이를 관통한 다양한 빛의 스펙트럼이 매장에 쏟아진다. 다양한 빛의 스펙트럼처럼 갤러리아 광교는 고객들에게 쇼핑, 문화, 예술, 미식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제안,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에 다채로운 빛이 되겠다는 계획이다.

빛을 따라 걸으며 예술작품을 만날 수 있는 ‘아트로드’로서 면모를 자랑한다. 총 540m의 ‘갤러리아 루프’에는 쇼핑뿐 아니라 유명 작가의 아트워크가 곳곳에 설치되어 있다. 특히 3층과 10층 ‘갤러리아 루프’의 계단형 광장 ‘루프 스퀘어’에서는 아트워크 전시 외에 이벤트가 열리며 다채로운 즐거움을 선사한다.

갤러리아 광교는 혁신적인 건축 디자인 아이콘이자 ‘건축계 노벨상’이라고 불리는 프리츠커상 수상자 렘 콜하스의 ‘OMA’ 건축사무소에서 설계와 디자인을 담당했다. 경기 남부권의 새로운 랜드마크를 넘어 국내를 대표하는 아름다운 건축물로 자리잡을 전망이다.

최고의 명품 라인업을 비롯해 수입 컨템퍼러리, 프리미엄 코스메틱, 상품과 체험을 결합한 홈리빙 및 키즈 등 다채로운 스펙트럼을 자랑하는 MD 구성을 갖췄다. 총 브랜드는 440여 개로 ▲구찌∙펜디∙발렌시아가 등을 비롯해 ▲불가리∙예거르쿨트르∙IWC∙태그호이어∙쇼메등 명품시계 및 주얼리 ▲오프화이트∙발리∙파비아나필리피등 명품 여성으로 수원지역 최고의 명품 라인업을 완성했다. 주요 명품 브랜드로 구성된 2층 명품뷰틱 매장은 올해 상반기 내 순차적으로 오픈한다.

층별 구성은 ▲지하 1층 식품관인 고메이 494 ▲1층 화장품과 하이주얼리&워치 ▲2층 명품뷰틱 ▲3층 명품여성∙컨템퍼러리 ▲4층 국내 여성 캐주얼∙슈즈 ▲5층 남성∙아웃도어 ▲6층 키즈∙애슬레저∙란제리 ▲7층 스포츠∙골프∙진∙이지캐주얼 ▲8층 홈리빙 ▲9층 식당가인 고메이월드 ▲10~11층 영화관(CGV) ▲12층 VIP라운지∙문화센터∙유튜브스튜디오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12층에 위치한 VIP 라운지인 갤러리아 라운지는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한다.

갤러리아 광교는 층마다 특정 수요와 취향을 특화한 매장을 선보인다. ▲1층 스킨케어 라운지와 프리미엄 향수 특화존 ‘메종드퍼퓸’ ▲4층 국내 디자이너 백 편집숍 ‘백 컬렉션’ ▲5층 셔츠&ACC 편집샵과 시가샵이 구성된 ‘맨즈컬렉션’, 웨어러블 IT기기 매장과 카페가 결합된 ‘맨즈라운지’ ▲6~8층 삼성 프리미엄 플래그십 스토어 ▲6층 수족관 및 플랜테리어 관련 상품 구매와 함께 음료를 즐길 수 있는 힐링카페 ‘아쿠아가든’, 란제리 편집숍 ‘란제리 부티크’ 그리고 ‘키즈카페’ ▲7층 스포츠 레저 층에 걸맞는 디톡스바 ▲8층 북카페 ▲12층 유튜브스튜디오 ‘갤러리아 스튜디오’ 등이다.

특히 6~8층은 삼성전자 ‘프리미엄 스토어’와 LG전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등 업계 최초로 선보이며 특화 매장을 통해 가전·전자 제품의 메카로 발돋움한다. 복층으로 구성된 삼성전자 ‘프리미엄 스토어’는 국내 백화점 최대 규모의 삼성전자 미래형 매장이다. 3개층을 관통하는 미디어아트와 AR(증강현실) 셀피존이 결합된 초대형 아트 구조물인 ‘인피니티 타워’를 설치해 단순 제품 판매를 넘어 고객들의 상호 활동을 통한 복합문화 체험을 구현했다.

8층에는 LG전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전용관이 백화점 업계 최초로 문을 연다. 2016년 LG전자가 론칭한 초프리미엄 빌트인 가전 브랜드로, 서울 논현동에 쇼룸을 개관한 이후 백화점에 전용관을 여는 것은 처음이다. 냉장고, 와인셀러, 식기세척기, 오븐 등의 빌트인 라인업을 갖췄다.

갤러리아 광교는 오픈을 기념해 주한 네덜란드 대사관과 함께 네덜란드를 테마로 ‘더치퍼레이드’ 캠페인을 3월 23일까지 진행한다. 백화점과 미술관의 영역을 허물고 다채로운 예술과 일상이 만나는 플랫폼으로 탈바꿈하는 아트 프로젝트다. 해당 기간 세계적인 네덜란드 디자이너 마르텐 바스를 비롯해 6명의 네덜란드 아티스트 작품, 네덜란드 브랜드 상품 셀렉션, 네덜란드 대표 화가 고흐 작품을 프린팅한 대형 월데코, 갤러리아가 연출한 더치 디자인 디스플레이 등이 선보인다.

사진=한화갤러리아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