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터뷰
[인터뷰③] ‘스토브리그’ 박은빈 “‘비밀의 문’ 인연 이제훈, 특별출연 훌륭하게 준비해줘”

②에 이어서…

‘스토브리그’ 최종회에 백승수와 이세영만큼이나 많은 분량을 차지한건 바로 이제훈이였다. 굴지의 IT기업 대표이자, 드림즈 인수를 두고 백승수와 막판 힘겨루기를 하며 긴장을 팽팽하게 고조시켰다. 적지 않은 분량에도 특별출연을 흔쾌히 결정한 드림즈 성덕 이제훈과 박은빈의 인연도 눈길을 끄는 대목이었다.

“이제훈 오빠랑은 오랜만에 만난 거 같아요. ‘비밀의 문’ 때 부부로 만나고 나서 (연기호흡은) 5년 정도만인 거 같아요. 이번 드라마 굉장히 잘 보고 있다고 이야기도 해주시고, 인스타에도 올려주셔서 감사하더라고요. 스케줄이 바쁘실 텐데도 본방사수 하고 있다고 하셔서 작가님께 전달을 해드렸어요. 특별출연을 해주셔서 되게 반가웠어요. 생각보다 분량이 많고, 막중한 임무를 띄고 계셔서 부담이 있으셨을 텐데 너무 훌륭하게 준비를 해주셔서 감사했어요. 그리고 그날 특별출연임에도 불구하고 하루종일 찍고 가셨어요. 죄송하기도 했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너무 즐겁게 해줘서 오랜만에 만나서 정말 반가웠습니다”

그리고 또 다른 특별출연. 슈퍼스타 펭귄 펭수를 빼놓을 수 없었다. 비록 펭수와 대사를 맞추지는 못했지만, 원래 펭귄을 좋아했던 박은빈에게는 재밌는 추억으로 남게 됐다.

“제가 펭수 이전에도 펭귄을 귀여워 했거든요. 펭수라는 캐릭터가 되게 재밌잖아요. 실제로 보니까 가까이 다가오는데 생각보다 훨씬 거대하더라고요. 점점 다가올 수록 커지는 펭수를 보면서 ‘우와 진짜 크다’라고 생각했어요. 근데 실제로 봐도 너무 귀엽고, 만져봤는데 생각보다 훨씬 부드럽더라고요. 펭수 힘들까봐 옆에 많이 있지는 않았지만 잠깐동안의 인상이 강렬했습니다”

농담처럼 이야기하지만 아역시절부터 연기활동을 지속해온 박은빈은 어느 현장에서건 ‘고참 선배’다. 지금은 동년배 배우들 중 누구도 쉽게 따라할 수 없는 다양성 있는 필모의 소유자지만 배우라는 직업 앞에 고민을 하던 날들도 있었다고.

“어렸을 때는 나의 꿈이 배우만은 아닐 거라는 생각도 하면서 자랐던 거 같아요. 너무 틀에 박힌 생각을 하지 말고, 너무 구태의연하지 않기 위해 미래를 열어두고 생각하는 면이 컸었어요. 점진적으로 저라는 사람의 정체성이 자리를 잡게 되고, 제가 꿈이 많은 사람이엇는데 이 직업의 장점이 (작품 안에서) 그걸 다 실현해볼 수 있는 조건이잖아요. 이제는 배우라는 직업의 소중함을 잘 알기 때문에 미래가 정돈된 거 같아요. 이제는 주저하지 않고, 저의 꿈을 나아갈 수 있는 추진력을 얻게 된 거 같습니다”

이세영이 배우 박은빈의 향후 행보에 불씨를 지펴줬다는 것. 때문일까. 박은빈은 ‘스토브리그’를 “2019년 겨울이 뜨거웠다고 생각하게 해주는 작품”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박은빈에게 극중에서처럼 배우 인생에 ‘백단장’ 같은 인물이 있는지를 물었다.

“백단장님과 이세영은 극중에서 서로 알아가고, 이해하고, 상호보완하게 되는 관계가 되면서 존경까지 하게 되잖아요. 실제 제 인생에서는 이 분이 롤모델이다, 우상이다 할 만한 분을 찾지는 못한 거 같아요. 어릴 때부터 수많은 어른들과 마주하면서 ‘저런 모습은 참 좋은 거구나’. ‘저런건 배우지 말아야겠다’ 하면서 깨닫는 것들은 차곡차곡 데이터를 쌓아온 거 같아요. 그런 총합이 백단장처럼 방향을 제시해주고 있는 거 같아요”

 

사진=나무엑터스 제공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인터뷰②] ‘스토브리그’ 박은빈 “여주인공, 감성 자극에만 국한되지 않았으면” icon제레미 주커, 전통 한옥서 라이브 무대...어쿠스틱 'comthru' 기대 UP icon'언어의 온도', 오늘(27일) tvN 정규 편성...tvN D 웹드 최초 icon[인터뷰①] ‘스토브리그’ 박은빈 “드림즈 차기 운영팀장? 어쩔 수 없이 조병규” icon광주시, 신천지 시설 강제 폐쇄 행정명령 발동...전수조사 200여명 증상 호소 icon삼성전자,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신규모델 2종 출시 icon닥터마틴X헬로키티, 귀염뽀짝 한정판 공개 icon영천 '코로나19' 확진자 7명 추가...총 23명 icon'해투4' 이혜성 "중학교 때 토익 930점"...유재석·허정민에 꿀팁 전수 icon울산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발생...총 11명 icon라빠레뜨, 신상품 ‘두스’ 숄더백 뉴컬러 3종 출시 icon해리스 미국대사 "韓 '코로나19' 상황 확인...모두의 안위 걱정" icon스포츠 캐주얼브랜드 NFL, 론칭...온라인몰 오픈 이벤트 icon락앤락, '차곡차곡 쌓아쓰는 모듈 수납함' 출시...공간활용도 UP icon일본 남녀프로농구,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리그 중단' 선언 icon'편스토랑' 이유리, 철판요리 불쇼 도전...제작진도 못말려! icon한전, 발주 사업 '중국 업체 참여' 논란에 "사실 아냐" 해명 iconGOT7 뱀뱀, 태국 8개 브랜드 광고모델...소셜미디어 파워甲 icon관악구청, 두번째 확진자 동선공개...보라매동 거주 대구 출장 후 자가격리 icon동아에스티 직원 '코로나19' 확진 판정...용인 확진자 3명 추가 icon대전 10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6번 역무원 접촉 icon비싸도 좋으면 산다...밀레니얼 세대 사로잡은 '하이엔드' 제품 icon로지텍, 롤 프로게임단 '드래곤X' 게이밍 기어 공식 후원 icon용인 코로나19 5번째 확진자 동선공개...안동 확진자 나온 노래방 방문 후 증상 icon진해 군항제, 58년史 처음으로 축제 취소 “코로나19 빠른 종식 위해” icon홍남기 부총리, 코로나19 관련 "28일부터 마스크 120만장 공급" icon더보이즈, 日 골드디스크 대상 ‘베스트 3 뉴 아티스트’ 수상영예 ‘거침없는 상승세’ icon전남 신천지 교인 75%, 순천·여수·목포 집중...일부 감기 증상 호소 icon정부, ‘코로나19’ 새 진원지 이란 교민 철수 준비…사망자 급증 icon‘시사직격’ 신천지 교주 이만희, 고향이 청도? 신도들 성지순례까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