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프란치스코 교황, 감기 증세로 외부일정 취소...'코로나19' 우려

프란치스코 교황이 감기 증세로 27일(현지시각) 예정된 외부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

AP=연합뉴스

마테오 브루니 교황청 대변인은 이날 성명을 통해 “교황이 가벼운 질환으로 바티칸에 머물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교황은 이날 로마 시내 산조반니 인 라테라노 성당에서 사순절 미사를 집전할 예정이었다.

교황은 다만, 가톨릭 성향 환경단체인 글로벌 가톨릭 기후 운동'회원들을 접견하는 등의 바티칸 내 일정은 예정대로 진행할 방침이라고 교황청은 부연했다.

교황청 성명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이탈리아를 중심으로 전 유럽으로 확산하는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신자들의 우려를 샀다.

교황은 전날 수요 일반 알현에 이어 사순절 재의 수요일 예식을 집전하는 등 바쁜 일정을 소화했다. 당시에도 거친 목소리에 가끔 기침하는 등 감기 증세를 보였다고 dpa 통신은 전했다.

바티칸 성베드로 광장에서 진행된 일반 알현 때는 마스크를 쓴 사람들과 악수를 하고 어린아이의 머리에 키스하는 등 평소 그대로 신자들을 맞아 눈길을 끌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신인선, 흥 폭발 '트로트 삼바' 通했다...정동원 제치고 준결승 현재 1위 icon김호중, '짝사랑' 귀염뽀짝 반전 매력 발산...주현미 "끼가 보통 아니다" icon주현미, 김호중 '짝사랑' 선곡에 걱정 "위험부담 크다" (미스터트롯) icon김경민, '춘자야' 남성美 폭발에 설운도 극찬...준결승 현재 2위 icon김경민, 큐티 콘셉트 BYE~ '건달 송아지' 변신...일수가방+백구두 장착 icon'미스터트롯' 임영웅, 6주차 대국민 응원투표 1위...이찬원·영탁 뒤이어 icon이탈리아 '코로나19' 확진자 528명...사망자 14명 잠정 집계 icon'더 게임' 임주환, 옥택연 산소호흡기 코드 제거 "네 죽음이 궁금하네" icon'스포트라이트' 제보자 "신천지 예배방식, 코로나19 확산 가능성 100% 확신" icon'스포트라이트' 신천지, '코로나19' 확산 원인?...제보자 "아파도 규정지켜야" icon'공직선거법 위반' 전광훈, 구속적부심 청구 기각...수사 계속 진행 icon이스라엘 '코로나19' 첫 국내 감염 확진자 발생...이탈리아 다녀온 자국민 icon'제보자들' 네팔→필리핀 방치된 아이 "父 유학 보내준다고 거짓말" icon'제보자들' 필리핀에 아이 방치 부모, 아동보호법 기소 조치 icon류지광, '동굴 저음' 色다른 매력 선사...준결승 현재 최하위 icon청주 공군 하사 '코로나19' 확진...충북 도내 10번째 icon이찬원, '잃어버린 30년' 찬또배기 감성 절절...설운도 "좋은 점수 주고싶다" icon검찰, 이명박 '구속집행정지' 결정 불복...항고장 제출 icon김희재, 감기에 목 상태 최악→고음 삐끗 아쉬움...888점 최하위 icon장민호, '상사화' 가창력 한방에 장윤정 "지금까지 무대 중 최고"...1위 등극 icon화성 '코로나19' 2번째 확진자 발생...안양 2번 환자 강의 참여 icon영탁, '무대 완찢' 고품격 완급 조절에 주현미 극찬...952점 1위 iconWHO "'코로나19' 발병 결정적 시점...올바른 조처로 억제 가능" icon나태주, 태권도 퍼포먼스 포기→가창력 승부...주현미 "테크닉 완벽 소화" icon임영웅, '보라빛 엽서' 무대에 설운도 "내가 배워야겠다"...영탁 제치고 1위 icon27일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505명 추가...총 1766명 집계 icon박원순 "서울 신천지 교인 1500명 응답·연락 거부...이만희 책임져야" icon과천시청, '문재인 탄핵 청원' 트윗 논란...김종천 "계정 해킹돼 수사 의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