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나태주, 태권도 퍼포먼스 포기→가창력 승부...주현미 "테크닉 완벽 소화"

나태주가 태권도 퍼포먼스를 포기하며 노래 실력으로 승부를 걸었다.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캡처

27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준결승 레전드 미션이 펼쳐졌다. 이날 남진, 주현미, 설운도가 특별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이날 영탁이 952점으로 1위에 등극한 가운데, 태권트롯맨 나태주가 무대에 섰다. 나태주는 주현미의 ‘신사동 그사람’을 선곡했다.

그동안 태권도 퍼포먼스를 선보였던 나태주는 이번엔 두 다리를 땅에 붙인 채 노래를 부르겠다고 선언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가창력으로 승부를 보겠다는 것이었다.

나태주는 자신의 선택이 틀리지 않았다는 걸 보여줬다. 간드러지는 미성으로 원곡의 느낌을 그대로 살렸다. 주현미는 “제 테크닉까지 완벽하게 소화했다”고 칭찬했다.

나태주의 마스터 총점은 902점이었다. 다소 낮은 점수를 받은 나태주는 9위를 차지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WHO "'코로나19' 발병 결정적 시점...올바른 조처로 억제 가능" icon영탁, '무대 완찢' 고품격 완급 조절에 주현미 극찬...952점 1위 icon화성 '코로나19' 2번째 확진자 발생...안양 2번 환자 강의 참여 icon장민호, '상사화' 가창력 한방에 장윤정 "지금까지 무대 중 최고"...1위 등극 icon김희재, 감기에 목 상태 최악→고음 삐끗 아쉬움...888점 최하위 icon검찰, 이명박 '구속집행정지' 결정 불복...항고장 제출 icon이찬원, '잃어버린 30년' 찬또배기 감성 절절...설운도 "좋은 점수 주고싶다" icon청주 공군 하사 '코로나19' 확진...충북 도내 10번째 icon류지광, '동굴 저음' 色다른 매력 선사...준결승 현재 최하위 icon프란치스코 교황, 감기 증세로 외부일정 취소...'코로나19' 우려 icon신인선, 흥 폭발 '트로트 삼바' 通했다...정동원 제치고 준결승 현재 1위 icon김호중, '짝사랑' 귀염뽀짝 반전 매력 발산...주현미 "끼가 보통 아니다" icon주현미, 김호중 '짝사랑' 선곡에 걱정 "위험부담 크다" (미스터트롯) icon김경민, '춘자야' 남성美 폭발에 설운도 극찬...준결승 현재 2위 icon임영웅, '보라빛 엽서' 무대에 설운도 "내가 배워야겠다"...영탁 제치고 1위 icon27일 국내 '코로나19' 확진자 505명 추가...총 1766명 집계 icon박원순 "서울 신천지 교인 1500명 응답·연락 거부...이만희 책임져야" icon과천시청, '문재인 탄핵 청원' 트윗 논란...김종천 "계정 해킹돼 수사 의뢰" icon원주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대구 경북대병원 장례식장 방문 후 증상 icon씨잼-해쉬스완, SNS에 여자친구와 일상 공개→악플러에 경고 icon[오늘날씨] 서울 비 영향으로 낮기온↓ …미세먼지 농도 오전에 ‘나쁨’ icon신천지 교주 이만희, “정부 역학조사 방해” 피해연대가 검찰 고발 icon‘해투4’ 유재석X허정민, 영어 영재로 변신? 성적 상승률 기대 ↑ icon'미스터트롯' 시청률 32.7%...임영웅 '보라빛엽서'로 962점으로 1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