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미술전시
파라다이스ZIP, 에디강 작가 'Eddie Kang.ZIP: We will be alright 展' 개최

다양한 예술 협업으로 주목받는 에디 강 작가의 개인전 'Eddie Kang.ZIP: We will be alright' 전시가 서울에서 열린다.

파라다이스문화재단이 오는 3월 25일부터 6월 27일까지 서울 장충동에 소재한 복합문화공간 ‘파라다이스 ZIP’에서 에디 강 작가의 개인전 'Eddie Kang.ZIP: We will be alright 展'을 개최한다.

다양한 예술 협업으로 대중의 주목을 받고 있는 에디 강은 자신의 정체성이 투영된 다양한 캐릭터와 추상적 이미지를 결합하는 작업을 이어오고 있다. 그는 평면과 입체를 넘나들며 작품 세계를 확장해오고 있으며 상하이, 타이페이, 도쿄, 뉴욕, 홍콩 등 세계 주요 도시에서 다수의 개인전을 가진 바 있다.

전시의 부제인 ‘We will be alright’은 침체된 사회 분위기 속 움츠러든 모두를 향해 보내는 따뜻한 위로와 격려를 담고 있다. 이번 작품을 통해서 우리가 잊고 있던 순수함, 소중한 꿈을 환기시키고 위기를 이겨내는 희망을 심어주고자 하는 작가의 예술관을 만날 수 있다.

이번 신작 속 주요 캐릭터인 러브리스, 믹스, 예티는 작가의 상황과 감정을 대변하며 '모든 것이 다 잘될 것'이라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특히 작가는 이번 전시를 통해 세계 곳곳을 여행하며 수집한 지도, 엽서, 호텔 메모지에 그린 드로잉 작품들을 처음으로 선보인다.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작품들을 통해 작가는 혼자 내면 속 깊이 간직해 온 드로잉을 대중에게 공개할 예정이다.

전시 오프닝 행사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4월 29일 전시축하 행사로 대체되며, 이날 현장에서는 에디 강의 라이브 드로잉 퍼포먼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라이브 드로잉 퍼포먼스는 작가가 캔버스 위에 대표 캐릭터 중 하나인 러브리스를 직접 그리고, 이후 방문하는 관람객의 참여를 통해 백색 배경에 색이 채워지며 완성된다. 관람객은 체험을 통해 세상이 조금씩 희망으로 물들어 가길 바라는 작가의 바람에 공감할 수 있다.

한편 예술과 기술의 융합을 지원하는 ‘파라다이스 아트랩’이 현재 작품 공모 진행 후 심사 중이며, 오는 4월 최종 10개의 작품이 선정된다. 작년 쇼케이스를 통해 성공적인 개최를 이뤄낸 결과에 힘입어 올해도 '2020 파라다이스 아트랩'를 개최해 대중과 가까이 소통하며 감동과 즐거움을 주는 하나의 예술 축제로 만들어 나가고 있다. 

사진=파라다이스ZIP 제공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