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조주빈 "손석희 등 피해자에 죄송"...음란물 유포 혐의엔 묵묵부답

텔레그램 N번방 사건과 관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의 신상이 공개됐다.

25일 오전 8시, 종로 경찰서에서는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이 검찰 송치를 위해 모습을 드러냈다.

이날 조주빈은 "손석희 사장님, 김웅 기자님을 비롯해 저에게 피해를 입은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드립니다"라고 짧게 말했다. 이어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을 멈춰주셔서 감사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반면 취재진의 음란물 유포 혐의를 인정하냐, 피해자들에 미안하지 않냐, 범행을 후회하냐는 물음, 범행 동기, 미성년자 피해자들이 많은데 죄책감 안 느끼냐는 물음에는 대답하지 않고 묵묵부답으로 일관한 채 송치 차량에 올라탔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