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대한극장, 리플레이 특별전 '감:정' 라인업...'유스'부터 '폭스캐처' 명작 릴레이

대한극장이  스크린에서 다시 보고 싶은 작품들로 구성된 리플레이 특별전2 'Emotion '감:정''을 개최한다.

오는 4월 3일부터 4월 14일까지, 약 2주간 개최되는 대한극장 리플레이 특별전2는 ‘감정’을 주제로한 명작 6편을 모아 상영한다. 상영작 라인업은 '꾸뻬씨의 행복여행' '아무르' '우리도 사랑일까' '유스' '케빈에 대하여' '폭스캐처'다.

'꾸뻬씨의 행복여행'은 진정한 행복의 비밀을 찾아 떠난 정신과 의사의 버라이어티한 어드벤처를 그린 작품이다. 미카엘 하네케 감독의 '아무르'는 죽음을 앞둔 한 부인과 그녀를 간호하는 남편의 이야기로 80대 노부부의 모습을 통해 삶과 죽음, 사랑과 고통 등의 주제를 깊이 있게 다룬다.

'우리도 사랑일까'는 사랑하지만 더이상 두근거림은 없는 결혼생활을 보내고 있는 결혼 5년차 여성이 느끼는 공허함과 새로운 사랑의 설렘을 다루고, 파울로 소렌티노 감독의 '유스'는 은퇴 선언 후 휴가를 떠나는 세계적인 지휘자의 모습을 통해 어느덧 지나버린 세월 앞에 삶의 의욕을 잃어버린 노인의 심경을 섬세하게 담아냈다. 

라이오넬 슈라이버 소설 원작 '케빈에 대하여'는 아이를 갖고 싶지 않았던 엄마와 그런 엄마를 원하지 않았던 아들 사이의 빗나간 가족의 비극을 그린다. '폭스캐처'는 자신이 후원하던 레슬링팀 폭스캐처 소속 금메달리스트를 살해한 억만장자 존 듀폰 사건의 전말을 다룬 충격 실화극이다.

상영작들은 모두 다양한 감정을 다룬 작품들로,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동시에 받으며 유수 영화제에서 노미네이트 및 수상한 내역이 있다. 특히 이번 상영전에서는 '아무르' 필름 상영도 예정돼 있어 필름 세대에게는 추억을, 디지털 세대에게는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대한극장에서 진행되는 리플레이 특별전2 'Emotion '감:정''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대한극장 홈페이지 및 모바일웹에서 확인 가능하다.

사진=대한극장 제공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