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안젤리나졸리·슈왈제네거 등 美스타들 코로나19 기부 행렬

코로나19로 영화계가 올 스톱된 가운데, 미국 유명 스타들이 피해 극복을 위한 기부행렬에 동참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25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피플 등에 따르면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가 어린이들을 위해 설립한 노키드헝그리 재단에 100만달러(한화 약 12억3000만원)를 기부했다.

안젤리나 졸리의 기부금은 코로나19 여파로 학교에 가지 못해 급식을 받지 못하는 아이들을 위해 사용될 계획으로 전해졌다.

사진=싱글리스트DB

‘터미네이터’ 아놀드 슈왈제네거도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진을 위해 마스크와 의료장비 등을 지원하는 프런트라인 리스펀터 펀드에 100만 달러(한화 약 12억3000만원)를 기부했다.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24일(현지시간) 자신의 SNS에 '코로나19 치료와 확산 방지를 위해 일하는 의료진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100만 달러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어 '소파에 앉아서 하는 불평을 믿지 않는다. 모두가 더 나은 일을 할 수 있도록 우리의 역할을 해야 한다. 이 것은 병원에서 일하는 실제 영웅들을 보호할 수 있는 방법이며, 나도 함께 하게 돼 기쁘다. 여러분도 함께 해 달라'고 독려했다.

사진=카일리 제너 인스타그램 캡처

세계 최연소 억만장자로 이름을 떨친 모델 겸 사업가 카일리 제너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기부에 동참했다.

25일(현지시간) 미국매체 피플에 따르면 카일리 제너는 의료 전문가들이 마스크 등 필요한 보호 장비를 구입하는 걸 지원하고자 100만 달러(한화 약 12억3000만원)를 기부했다.

미국 LA 메디컬 센터의 한 의사는 자신의 sns를 통해 "나는 할 말을 잃었고, 기쁨의 눈물로 가득 찼다. 감사한 마음으로 벅차오른다. 우리의 용감한 의료 종사자들을 위한 마스크를 얻길 바랐는데, 꿈이 실현됐다"고 말하며 카일리 제너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