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김희철 직접 만든 대파 '파스츄리' 호평(맛남의 광장)

26일 방영된 SBS '맛남의 광장'은 진도 대파 소비를 돕기 위해 대파 '코스요리'를 선보였다.

백종원 대표와 김희철, 송가인, 김동준, 양세형은 진도를 방문해 농어민들을 위한 '대파 미식회'를 열었다. 김희철이 직접 반죽한 파전 스타일의 ‘파스츄리’와 소고기를 넣은 진도대파국, 송가인이 직접 만든 봄동 겉절이에 마지막 디저트로 바게트에 파를 얹은 ‘파게트’까지 선보였다.

사진-SBS

밀가루와 대파만 넣은 파스츄리는 김희철이 전담했다. 혼자 반죽부터 준비하고 팬에 지지는 김희철의 모습에 김동준은 “낯선 사람의 향기가 난다”라고 말했다.

파스츄리를 맛본 주민들은 "밀가루만 들어갔는데 맛있네", "파삭파삭하다","회관에서 어머님들 해드리고 싶다"라며 호평 일색이었고 김희철은 이를 지켜보며 뿌듯해했다. 

정혜윤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혜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