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함소원 "방송 나간 뒤 옷 사주시겠다는 분이 많다"(해피투게더)

부부에능으로 각광받고 있는 함소원이 '어려운 이웃'이 사연을 소개했다. 

26일 방영된 KBS '해피투게더'에 출연한 함소원은 남편 진화와 출연한 예능으로 팬들에게 사랑받고 있다면서 "방송 나간 뒤 그렇게들 저에게 옷 사주고 싶다는 분들이 많다"고 소개했다. 짠돌이로 나오는 함소원을 본 팬들의 반응이다. 함소원은 "저희 시어머니에게는 소고기를 사주시고 싶다는 분도 있고, 남편 진화가 살이 빠졌다며 먹을 거를 챙겨주시고 싶다는 분도 계시다"고 말했다. 

사진=KBS

이에 전현무는 "어쩌다 이렇게 어려운 이웃이 되셨어요"라고 한마디했다. 

한편 조세호가 함소원-진화 부부의 예능이 너무 리얼해서 걱정이 되기도 한다라고 말하자 함소원은 "예능의 경지에 오른거다. 카메라를 의식하지 않는다. 생 리얼로 간다"며 아무렇지 않게 웃었다.  

정혜윤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혜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