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아이콘택트' 진성, 의문男 50년만 만남 "고생 많았다" 눈물

‘아이콘택트’에 히트곡 ‘안동역에서’ ‘보릿고개’ 등으로 폭발적인 사랑을 받으며 트로트계의 BTS(방탄소년단)로 군림하고 있는 가수 진성과 그의 ‘50년 만의 만남’ 상대방이 출연한다.

사진=채널A '아이콘택트' 제공

30일 방송되는 채널A ‘아이콘택트’가 예고편을 통해 눈맞춤방에서 눈물을 훔치고 있는 의문의 남자와 마주 앉아 숙연한 표정을 짓고 있는 진성의 모습을 공개했다.

진성은 앞에 앉은 상대에게서 눈을 떼지 못한 채 만감이 교차하는 표정으로 “저와 똑같은 환경에서 고생하며 살아왔겠구나”라고 말했다. 또 상대방에게 “그동안 참 고생 많았다”고 따뜻한 한 마디를 건넸다.

하지만 진성의 눈맞춤 상대는 쉴 새 없이 눈물을 닦느라 진성을 제대로 응시하지도 못했다. 이런 그를 바라보는 진성의 눈시울 또한 붉어져, 두 사람의 50년 만의 만남에 어떤 사연이 있는 것인지를 궁금하게 했다.

트로트계의 BTS 진성이 눈물을 흘린 이유와 50년 만에 만난 눈맞춤 상대에 얽힌 이야기는 30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되는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 공개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