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나혼산’ 안보현, 96년식 자동차 “차 내부까지 직접 바꿔”

안보현 차가 이목을 집중시켰다.

27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는 올드카 마니아 이시언도 부러워하는 안보현의 차가 눈길을 끌었다.

사진=MBC

이날 안보현은 애마 크롱을 방송에 공개했다. 96년식 자동차를 두고 안보현은 “어릴 때부터 예쁘다, 멋있다 했었어요. 20대 중반부터 쭉 타고 있어요”라고 설명했다.

안보현만큼이나 올드카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이시언은 “클래식카를 시작하는 사람들은 쟤를 보고 시작하는 사람이 많아요. 진짜 나의 드림카였는데”라고 감탄했다.

또 “저희 아이는요 자주 아프구요”라며 클래식카를 몰고 있는 소감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이 올드카는 안보현이 내부는 물론이고 외부 색까지 직접 조합해 만든 것으로 전해져 남다른 정성을 느끼게 했다.

안보현은 “모델 할 때 진짜 15만원, 30만원 벌 때마다 하나하나 바꾼 것”이라며 “트럭핸들 가져와서 색칠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기안84는 “나랑 비슷한 게 많다”라고 도색한 자신의 차량을 보여줬다. 하지만 박나래는 “어디가요”라고 반문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