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이민정VS이상엽, 배란일 전쟁 “몸만 나누자”…부부클리닉 상담

‘한 번 다녀왔습니다’ 이민정이 이상엽과 부부클리닉까지 가게 됐다.

29일 방송된 KBS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는 송나희(이민정), 윤규진(이상엽)의 의무적인 결혼생활이 그려졌다.

사진=KBS

윤규진은 처제 송다희(이초희) 파혼으로 처가가 난리통인데도 마치 남의 일처럼 나몰라라했다. 이에 송나희가 최윤정(김보연) 이름까지 거론하며 자극을 했고, 결국 부부싸움으로까지 번지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이도 잠시. 송나희는 배란일이라며 윤규진에게 부부관계를 요구했다. 당황한 윤규진은 “너 진심이냐? 금방까지 죽기 살기로 싸웠는데”라고 이를 거부하려고 했다. 송나희는 “왜 이래 아마추어같이 누가 감정 나누재? 몸만 나누자고 몸만”이라고 윤규진을 붙잡았다.

윤규진은 하얗게 질린 얼굴로 “무슨 숙제하는 것도 아니고 얼굴색 하나 안 변하고”라고 반발했다. 그러나 송나희 역시 “난 네가 이행해야 할 생물학적 의무를 하는 거라고”라며 물러설 기미를 보이지 않았다.

급기야 윤규진은 방으로 도망을 갔다. 이대로는 힘들다고 생각한 송나희는 부부클리닉을 예약해 윤규진에게 시간에 맞춰 올 것을 당부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