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주상욱, 박수홍 연기 1타 강사 “잠깐만 좋아할게요”

주상욱이 박수홍에게 적절한 처방을 내려줬다.

29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주상욱의 적절한 처방으로 간신히 위기를 벗어나는 박수홍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박수홍은 입이 쉽게 풀리지 않는 듯 특정 대사 부분에서 계속해 실수를 연발했다. 촬영은 앞으로 나아가지 못하고, 지켜보는 어머니의 속도 타들어가기 시작했다. 주상욱은 “편하게 하세요 그냥”이라고 웃으며 이런 박수홍의 긴장을 풀어주려고 했다.

하지만 박수홍의 머릿속에는 일부러 긴장감을 심어주려고 한상진이 한 경고가 계속 떠오르는 상황. 홍석천이 경각심을 주기 위해 경고를 하자 박수홍은 “친구가 더 겁을 주면 어떡해”라고 원망했다.

이런 가운데 주상욱은 직접 박수홍의 대사를 읊어보며 보다 쉽게 발음할 수 있도록 조언해줬다. 주상욱의 처방 덕분에 박수홍은 NG의 늪을 빠져나와 간신히 OK 사인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박수홍은 촬영 중 잠시 쉬어가는 타이밍에 주상욱을 바라보며 “눈빛이 진짜 (신뢰가 된다)”라며 “잠깐 좋아할게요”라고 고백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