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오늘(8일) 새벽 핑크문 뜬다...오전 3시 9분 가장 큰 달 관측

오늘(8밤) 밤 올해 가장 큰 보름달인 슈퍼문이 뜬다.

(사진=연합뉴스)

7일 한국천문연구원에 따르면 서울을 기준으로 달이 뜨는 시각은 이날 오후 5시 59분이며, 8일 오전 3시 9분에 가장 크고 밝게 비칠 전망이다.

한국천문연구원은 지구와 달의 평균거리가 38만4,400km인데, 모레 새벽엔 1년 중 가장 가까운 35만6,907m까지 다가선다고 밝혔다.

이번 슈퍼문은 올해 10월 31일로 예정된 1년 중 가장 작은 달 '미니문'보다 14% 크고, 30% 더 밝은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달과 지구가 가까워지면 인력이 강해져 해수면 수위가 상승하기 때문에 해안가 저지대는 침수 피해에 대한 주의가 요구된다.

한편 4월에 뜨는 슈퍼문은 '핑크문'으로 불린다. '핑크문'은 4월에 피는 봄꽃인 '모스핑크'의 개화를 알리는 '풀핑크문'에서 유래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