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임수향X신연식 감독,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배리어프리 버전 참여

제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오스카) 장편애니메이션 부문 후보작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가 신연식 감독 연출, 임수향의 화면해설로 배리어프리버전으로 제작됐다.

사진=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제공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는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과 한국영화감독조합의 ‘배리어프리영화 제작을 위한 사회공헌 업무 협약’의 두 번째 작품으로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배리어프리버전을 완성했다.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는 탐험가 라이오넬(휴 잭맨)과 빅풋 링크(자흐 갈리피아나키스)가 함께 전세계를 누비며 모험을 떠나는 이야기로, 아름다운 풍경과 캐릭터들이 선사하는 웃음이 매력적인 작품이다.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이번 배리어프리버전을 연출한 신연식 감독은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꿈과 모험의 이야기입니다. 멋진 배우분들, 성우분들 덕분에 미지의 세계로 떠나는 생생함을 만끽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즐겁고 신나는 모험의 세계로 초대합니다”라고 연출에 참여한 소감을 대신했다. 신연식 감독은 지난 해 제9회 서울배리어프리영화제 개막작으로 상영된 <일 포스티노> 배리어프리버전 연출에 이어 두 번째로 배리어프리버전 연출에 참여했다.

처음 배리어프리버전 화면해설 녹음에 참여한 임수향은 “저의 목소리가 작게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서 행복하고 감사했습니다. 앞으로도 배리어프리영화에 대한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라고 소감을 전해왔다. 신연식 감독과 임수향은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대한 의의에 공감하고, 재능기부 형태로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에 함께 했다.

신연식 감독 연출, 임수향 화면해설로 완성된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 배리어프리버전은 공동체상영 신청을 통해 관람 가능하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