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온앤오프' 심은우, 이학주와 현실남매 케미 "인규 떠났어...새 남자 만날래"

심은우와 이학주가 절친 케미를 보여줬다.

사진=tvN '온앤오프' 캡처

23일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 ‘부부의 세계’ 민현서 역으로 인기를 얻은 심은우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심은우는 ‘부부의 세계’에서 현서를 가장 힘들게 한 인규 역의 이학주와 통화를 했다. 심은우는 계란프라이에 ‘인규’라고 케첩으로 적었다.

두 사람은 현실에선 친한 오빠동생 사이였다. 심은우는 “이제 인규는 떠났잖아. 나도 새로운 남자 좀 만나보자”라고 해 웃음을 유발했다.

‘온앤오프’ 촬영 중인 걸 알게 된 이학주는 평소와는 다르게 말을 더듬거렸다. 그런 이학주가 웃긴지 심은우는 “오빠 왜 이렇게 연기 톤 됐어?”라고 놀렸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