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청주시청, 30대男 농업 종사자 코로나19 확진…이태원 연관성無

청주에서 3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4일 충북 60번째 코로나19 확진자 청주에서 발생했다. 확진자 A씨는 충주 상당구 용암1동에 거주하는 37세 남성이다.

사진=청주시청

A씨는 이날 양성 통보를 받았으며, 충북대병원에 입원할 예정이다.

앞서 20일 A씨는 발열 등의 증세를 보여 거주지 인근 의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그러나 상태가 호전되지 않자 23일 오후 충북대병원 선별진료소를 방문, 코로나19 검체 검사를 받았다.

방역당국은 A씨를 상대로 이동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다만 A씨는 이태원 클럽 등 서울의 집단감염과는 연관성이 없는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한편 A씨는 청주 18번째 코로나19 환자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