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식음료
아침엔본죽, 여름 보양식 ‘능이버섯오리죽’ 출시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기 전이지만 코로나19 영향으로 면역력에 대한 관심과 함께 가정 간편 보양식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이에 가정간편식 브랜드 아침엔본죽이 신제품 ‘능이버섯오리죽’을 출시했다.

사진=본아이에프 제공

아침엔본죽은 2012년 바쁜 현대인을 위해 '본죽'의 노하우를 담아 집에서도 높은 품질의 죽메뉴를 즐길 수 있도록 만든 간편죽 브랜드로, 풍부한 풍미와 영양 밸런스까지 높은 완성도를 지니고 있다. 지난 2019년 기준 약 850만개 이상의 판매고를 올리며 현재까지 총 누적 판매량 약 2800만개를 달성하고 있다.

신제품은 능이버섯만의 특별한 향과 고소하고 담백한 오리백숙의 맛을 담아낸 프리미엄 보양식으로, 여름철 무더위에 떨어진 기운을 북돋아주는데 제격이다. 또한 별도의 용기 없이 전자레인지 사용이 가능해 바쁜 현대인들이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다. 가격 3900원.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