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영혼수선공' 신하균, 장례식장서 슬픔→실성 웃음...맴찢 비주얼 포착

‘영혼수선공’ 신하균이 장례식장에서 자포자기한 상태로 주저앉은 모습이 포착됐다. 어떤 위급한 상황에서도 미소를 잃지 않던 신하균이 슬픔이 넘쳐 실성한 듯한 미소를 짓고 있어 안타까움과 궁금증을 동시에 자아낸다.

사진=몬스터 유니온 제공

3일 방송되는 KBS2 수목드라마 ‘영혼수선공’이 장례식장에서 상복을 입고 실성한 듯 웃고 있는 이시준(신하균)의 모습을 담은 스틸을 공개했다.

시준은 환자를 위한 일이라면 열 일 제치고 달려가는 ‘괴짜 라뽀의사’다. 병원 안은 물론 밖에서 환자를 치료하는 것도 모자라 팟캐스트 ‘영혼수선공’을 진행하며 영혼이 지친 청취자들에게도 구원과 위로의 손길을 뻗는 인물이다.

사진=몬스터 유니온 제공

환자에게 늘 긍정의 기운을 전파하지만, 시준 역시 8년 전 떠난 연인과 아버지와의 갈등으로 마음의 감기를 앓고 있다. 시준은 지난 방송에서 자신 역시 마음이 아픈 환자임을 털어놓으며, 환자를 치료하면서 위로를 받는다고 고백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공개된 스틸에는 시준이 상복을 입고 장례식장 한 켠에 주저앉아 있는 모습이 담겼다. 무표정한 얼굴에서 짐작할 수 없는 슬픔이 느껴진다. 또 상주로 짐작되는 남성이 시준의 멱살을 잡고 끌어올리는 모습도 보인다. 이때 시준은 망연자실하던 표정을 지우고 멱살이 잡힌 채 실성한 사람처럼 웃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런가 하면 금방이라도 울음이 터질 것처럼 절박한 표정인 시준의 모습도 담겨 있어 대체 그에게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KBS2 ‘영혼수선공’은 3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