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헤이즈, 미니앨범 ‘Lyricist’로 컴백...자전적 이야기 담은 음악

가수 헤이즈(Heize)가 자전적 이야기를 담은 앨범을 들고 8개월 만에 컴백한다.

3일 헤이즈 소속사 스튜디오블루는 “헤이즈가 오는 10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여섯 번째 미니앨범 ‘Lyricist(작사가)’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앞서 헤이즈는 이날 정오 공식 SNS를 통해 컴백 티저 이미지와 콘셉트 필름을 공개하며 컴백을 공식화했다. 티저 이미지에는 새 앨범 타이틀과 이어지는 작사가 헤이즈의 명함이 담겨있다. 울고 웃을 때도 글을 쓴다(I write even when I laugh even when I cry)라는 문구가 강한 인상을 남겼다.

콘셉트 필름에는 가사가 빼곡히 적힌 종이를 태우는 헤이즈의 모습이 담겨있다. 푸른빛 헤어로 변신한 헤이즈의 무미건조한 표정이 눈길을 사로잡았고, 여기에 피아노와 어쿠스틱 기타 연주가 더해져 새 앨범을 향한 궁금증을 높인다.

이번 앨범은 지난해 10월 발매된 다섯 번째 미니앨범 ‘만추’에 이어 8개월 만에 선보이는 신보다. 헤이즈의 자전적인 이야기를 담은 만큼 솔직하고 진정성 있는 음악을 만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헤이즈는 ‘널 너무 모르고’ ‘비도 오고 그래서’ ‘젠가’ ‘쉬즈 파인’ ‘만추’ ‘떨어지는 낙엽까지도’ 등을 발표해 음원 차트 1위를 석권한 바 있다. 

사진=스튜디오블루 제공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