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굿캐스팅’ 이상엽, ‘♥︎최강희’ 브레이크 없는 직진 순정남

이상엽이 ‘굿 캐스팅’ 공식 로맨티스트로 활약하고 있다.

SBS ‘굿캐스팅’(극본 박지하/연출 최영훈)에서 배우 이상엽이 다 가진 완벽남이지만 첫사랑을 잊지 못하는 윤석호로 분해 안방에 설렘을 유발했다.

윤석호는 백장미(최강희)가 자신의 과외 선생이었던 백찬미가 아닐까 계속해 의심을 품고 있었다. 이어 백장미가 무심결에 흥얼거리는 노래로 자신의 첫사랑 백찬미와 동일인이라는 것을 확인했다.

자신을 속이고 추억마저 부정한 백찬미에 대한 배신감과 원망을 숨길 수 없었던 윤석호는 그녀를 비서직에서 자르는 초강수를 뒀다. 하지만 원망도 잠시, 마이클을 찾던 중 총상을 입고 의식을 잃은 백찬미의 소식에 한달음에 병원으로 달려갔다.

이어 동팀장(이종혁)의 만류를 뿌리치고 기어이 누워있는 백찬미를 눈으로 확인했다. 애써 눈물을 삼키며 윤석호는 다시는 그녀를 보내지 않을 거라고 다짐했다.

이상엽은 첫사랑에 대한 수줍음과 상처 입은 소년의 마음을 그대로 간직한 듯 한치의 오차도 없는 감정 연기로 순식간에 안방 극장을 장악했다. 장면의 순간 순간을 전부 이상엽으로 물들이며 심도 깊은 내면 연기를 선보인 이상엽은 윤석호의 절절한 사랑을 현실감있게 그려내며 시청자를 울고 웃게 만들었다.

독백 연기는 물론 상대와의 환상적인 케미로 물오른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는 이상엽은 스스로의 한계를 뛰어넘었다는 평가를 받으며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매 회 인생 연기를 경신하고 있는 이상엽에 대중의 기대와 사랑이 뜨겁다.

한편, 환상적인 액션과 스릴 넘치는 스토리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SBS ‘굿캐스팅’은 매주 월,화 밤9시 40분에 방송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