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비말차단용마스크, 이번주 후반 공급 시작…KF 55~80% 수준

정부의 허가를 받은 비말차단용 마스크가 이번주 후반부터 공급될 예정이다.

식품의약안전처가 덴탈마스크(수술용마스크)처럼 얇은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의약외품으로 지정하고 이번주 후반부터 이르면 이번주부터 공급에 나선다.

비말차단용 마스크는 일상생활에서 비말을 통한 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사용하는 제품이다. 날씨가 더워지며 통기성이 높은 수술용마스크 수요가 높아진데 따라 국민에게 유사한 마스크를 공급하기 위해 새롭게 의약외품으로 지정됐다.

양진영 식약처 차장은 앞서 "비말차단용마스크는 기존 수술용 마스크와 거의 유사한 입자 차단 능력, 즉 KF 기준 55∼80% 수준을 갖고 있다"며 "(비말차단용 마스크 공급은) 당분간은 공적마스크보다 민간 유통 물량으로 배정될 계획"이라고 밝혔다.

비말차단용 마스크는 얇고 가볍지만 비말을 차단해 감염예방 효과를 가지는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공급 방법은 민간에 자동으로 유통되도록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정부는 여름에 대비, 덴탈마스크 생산량도 기존 2배 이상 확대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