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갤러리 포토
[포토] 코로나19로 달라진 대종상 영화제, 톱스타들도 피할 수 없는 발열체크

배우 이병헌,정해인 오나라 이유리 등 모든 배우들이 3일 오후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서울에서 열린 제56회 ‘대종상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 설치된 체온체크기에서 발열 체크를 하고 있다. 

이번 대종상 영화제는 코로나19 사태 속에서 열린 만큼, 지난 1962년 이후 처음으로 무관중으로 시상식이 열렸다.

이병헌 '여기 서면 되나요' 

정해인 '긴장된 모습' 

이유리 '괜찮은거죠' 

이휘재 '혜진아 먼저 해' 

오정연 '이렇게 하면 되나요'

오나라 '발열체크도 단아하게'

최은희 기자  oso0@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