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태사자 김형준, 故 박용하 10주기 추모 "보고싶다 친구야"

태사자 김형준이 故 박용하의 10주기를 맞아 고인과의 추억이 담긴 사진들을 SNS에 공개했다.

사진=김형준 인스타그램 캡처

30일 김형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용하 보러 왔다. 벌써 10년 됐구나”라며 “오늘도 역시 비가 오는군. 6년 만에 왔네. 자주 못 와서 미안해 친구야”라고 고인을 애도했다.

김형준은 “오는 길에 ‘처음 그날처럼’ ‘기별’ ‘야생화’ 듣다 보니 감정이 북받쳐서 차 세워놓고 한참 울었다”라며 “열심히 행복하게 살게. 너도 하늘에서 아무 고민 없이 행복하게 살아라”라고 전했다.

사진=김형준 인스타그램 캡처

이어 “보고 싶다 친구야”라며 박용하를 그리워했다. 공개된 사진에 김형준이 과거 박용하와 미소를 지으면서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과거 사진을 뒤로 하고 현재 사진에는 김형준이 찾아간 박용하의 묘역 모습이 담겼다. 한편 박용하는 2010년 6월 30일 32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