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데이식스 제이, JYP 저격 논란 해소 "대화해보니 오해 많았다...심려끼쳐 죄송"

그룹 데이식스(DAY6) 제이(Jae)가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에 대한 불만을 토로하는 글을 게재한 것과 관련해 대화로 오해를 풀었음을 밝혔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30일 제이는 자신의 SNS를 통해 "회사랑 대화를 다시 해보니 오해가 많았던 것 같다. 제 글로 걱정을 끼쳐서 죄송하다는 말을 드리고 싶다. 제가 표현하고 싶었던 부분은 회사와 저의 개인적인 문제였고, 멤버들과는 전혀 관련이 없고 그럴 것이라는 생각조차 못 했다. 제 짧은 마이데이(공식 팬덤명)들에게 걱정을 끼쳐 죄송하다"고 밝혔다.

JYP엔터테인먼트 역시 "회사와 멤버, 서로 간에 오해로 발생한 일을 대화를 통해 잘 풀었다. 앞으로 이 같은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세심히 주의하고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앞서 제이는 데이식스 공식 계정의 트윗을 인용해 "왜 내 dive stuff는 올려주지 않는거냐"는 글을 남겼다. 이어 "최근만 들어서 파드케스트도 있었고, 페이스북 화이팅한 것도 있었고, 88rising이랑 한 콜라보도 있었는데 왜 제가 하는 활동들은 항상 안 올려주냐"며 소속사 측이 데이식스 공식 계정에 자신의 개인 컨텐츠만 업로드 하지 않았던 것을 지적했다.

이후 해당 글이 화제가 되자 제이와 JYP 측은 대화로 오해를 풀었다며 논란을 진화한 것으로 보인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