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윤기원, '불청' 새친구 등장...최민용과 '하이킥' 인연 소환

배우 윤기원이 '불청' 새 친구로 찾아왔다.

사진=SBS '불타는 청춘' 캡처

30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남해바다 섬마을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은 배우 김선경이 새 친구로 찾아왔다.

멤버들이 즐거운 식사에 이어 게임을 이어가던 중, 검은 헬멧을 쓴 남자가 찾아왔다. 연신 알 수 없는 중국말을 해대던 그는 자신의 존재를 인지못하고 게임에 열중한 멤버들을 우두커니 바라보기만 했다.

최성국, 최민용과 관계가 있다는 힌트가 주어졌다. 최민용과 어떤 관계가 있냐는 말에 그는 약 14년 전에 함께 촬영했다는 것을 몸짓으로 표현해냈다. 최성국은 그를 보고 정체를 눈치챘다. 최성국의 SBS 공채 후배라는 그는 배우 윤기원이었다.

그는 최민용과는 MBC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에서 만났던 사이였다. 그는 특별출연으로 등장했었다. 급한 성격과 서민정을 보고 반한 인물을 연기했다.

최민용은 "당시 김병욱 감독님이 얘기들은 게 수줍음이 많고 얌전한 사람이라고 소개 받았다. 그런 분인 줄 알고 있었는데 현장에서 보니까 연기가 극과 극을 달리더라. 너무 잘하셔서 기억에 남았다"고 에피소드를 전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