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인터뷰] ‘꼰대인턴’ 박해진 “영탁, 예상한 이미지와 전혀 다른 캐릭터 연기”

‘꼰대인턴’ 박해진이 마지막회까지 힘을 실어준 특별출연 군단에 고마움을 전했다.

1일 압구정 모처의 카페에서 MBC 수목드라마 ‘꼰대인턴’ 박해진 인터뷰가 진행됐다. 박해진은 마지막회에 특별출연하는 문세윤, 이진호, 이용진에 대한 기대를 전했다.

사진=마운틴무브먼트

‘꼰대인턴’은 ‘미스터트롯’ 출신의 가수 영탁, 방송인 장성규 등 ‘의리의리’한 특별출연으로 화제가 됐다. 배우 정영주, 정성호 역시 깜짝 등장해 남다른 존재감을 빛냈다.

박해진은 “정영주 선배님은 연기하시는 걸 구경할 정도였어요. 뮤지컬을 많이 하시던 선배님이라 그 에너지가 현장에서 느껴지는 거에요. (볼 수 있어서) 영광이었어요”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또 한지은과 인연으로 ‘꼰대인턴’을 찾아준 장성규에 대해서는 “연기하기 전에 겁을 많이 먹고 오셨더라고요. 그것조차 연기였는지 모르겠지만, 슛이 들어가면 굉장히 잘 하는 스타일이였어요”라고 밝혔다.

이어 “정성호 선배님은 매회 다른 성대모사와 캐릭터로 특별출연해주셔도 좋을 거 같다고 했을 정도에요”라며 “그리고 저희가 생각했던 영탁씨의 이미지가 있잖아요. 그런데 전혀 다른 캐릭터를 가져오셨어요. 연습이나 준비를 많이 해오셔서 연기를 기존에 해보신 분 같았어요. 끼가 타고나신 건지 훌륭하게 해주셨어요”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 오늘 방송에 나오실 문세윤, 이용진, 이진호씨까지. 정말 재미있을 거에요. 제가 개인적으로 팬이기도 하고요”라며 “재미있게 촬영을 해서 방송도 기대가 많이 되요”라고 전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