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하이라이트 “명예훼손+허위사실 유포 고소장 제출”(공식)

하이라이트가 악플에 칼을 빼들었다.

1일 하이라이트 소속사 어라운드어스 측이 멤버와 그룹을 향한 악플에 법적 대응 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날 어라운드어스는 “최근 당사는 팬분들의 제보와 모니터링을 통하여 수집한 증거자료를 가지고 전문 법무법인을 통하여 수사기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라고 전했다.

또 “주요 대상은 그룹 하이라이트 및 하이라이트 멤버들에 대한 명예 훼손이나 모욕, 성희롱, 허위사실 유포, 악의적 비방 등을 포함하는 게시물 등이며, 이는 각종 커뮤니티, 블로그, SNS 게시물, 포털 사이트 뉴스 댓글 등을 포함하고 있다”라고 부연했다.

아울러 “앞으로도 당사는 확인되지 않은 허위사실 유포나 악성 게시물과 댓글 등으로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를 실추하고 피해를 주는 사례에 대해서 따로 공지없이 정기적인 법적 대응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어라운드어스는 앞서 불거진 이기광 차트조작 의혹에 대해 “허위사실 유포에 대한 고소건 역시 현재 사건 수사  진행 중에 있다”라며 “사건이 종결되기까지는 상당한 시간이 소요되지만, 아티스트의 신뢰도를 지키기 위한 당사의 의지는 확고하니 결과가 나올 때까지 조금 더 기다려 주셨으면 한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하이라이트는 현재 이기광, 윤두준이 병역의무를 마친 상태다. 손동운과 양요섭은 현재 군복무 중이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