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울산 현대, 홍철 영입 발표...우승 도전 마지막 퍼즐 완성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 울산 현대가 국가대표 왼쪽 수비수 홍철을 수원으로부터 영입하는데 성공했다.

사진=울산현대 제공

1일 울산 현대는 수원 삼성에서 국가대표 왼쪽 풀백 홍철을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2010년 성남 일화(현 성남FC)에서 프로 무대에 데뷔한 홍철은 이후 수원, 상주 상무 등을 거치며 K리그 통산 272경기에 출전해 13골 37도움을 기록했다. 

20세 이하(U-20) 및 23세 이하(U-23) 대표팀을 거쳐 A대표로 30경기를 뛰었고,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무대도 밟았다. 날카로운 왼발 킥 능력이 최대 강점으로 꼽힌다.

울산은 왼쪽 풀백 자원으로 이미 호주 국가대표 출신의 제이슨 데이비슨과 베테랑 박주호 등을 보유하고 있다. 다만 두 선수 모두 부상과 컨디션 난조로 다소 아쉬운 경기력을 보이고 있다. 이에 홍철을 영입해 전술적 유연함을 강화하게 됐다. 

조현우, 윤빛가람, 정승현 등 국가대표급 선수들을 연달아 영입한 울산이 홍철과 함께 고대하던 K리그 우승 트로피를 들 수 있을지 주목된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