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이장우, 후포리 섭(홍합) 채취 “진짜 크기가 다르다”

이장우가 직접 섭 채취에 나섰다.

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는 후포리에서 섭을 따기 위해 나서는 이장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MBC

이장우는 이른 아침 스노쿨링 장비를 챙겨 바다로 향했다. 수영을 하는 줄 알았지만 이장우는 어디론가 전화를 걸었다. ‘형님’이라고 부르는 인물에게 이장우는 “요트 선착장 정리 겸 섭 제거하러 왔습니다”라고 알렸다.

이에 박나래는 “섭?”이라며 “그게 자연산이면 진짜 커요”라고 호기심을 나타냈다. 선착장에 도착한 이장우는 장비를 착용하고 곧바로 바다에 뛰어들었다. 박나래의 말대로 크기가 남다른 홍합들이 벽에 다닥다닥 붙어 있었다.

이장우는 홍합은 물론이고 성게 등 풍성한 해산물을 얻을 수 있었다. 이어 캠핑카로 돌아온 이장우는 깨끗하게 샤워를 끝내고 곧바로 요리에 돌입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