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유노윤호, 여동생 애정도 만수르 “매제가 힘들어해”

유노윤호가 여동생 관련 일화를 전했다.

5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유노윤호가 여동생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사진=SBS

유노윤호는 여동생에 대한 애정도 남다르냐는 말에 “저는 애정이 적당하다고 생각하는데 남들이 봤을땐 아버지 뻘이라고 하더라”라고 전했다. 이어 유노윤호는 “저희 매제가 처음에 힘들어했다. 실제로 매제가 저랑 동갑”이라며 “(여동생이) 아버지보다 넘기 힘든 산이 오빠다”라고 밝혔다.

이에 신동엽은 유노윤호 여동생을 본 적이 있는 듯 “미모가 출중하다”라고 부연했다. 유노윤호는 “동생이 키가 좀 큰 편이다. 학생 때 친구가 ‘버스정류장에 맘에 드는 여학생이 있다. 가서 좀 도와달라’고 하더라”라며 “그래서 따라갔는데 제 동생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유노윤호는 “바로 친구를 잡고 ‘넌 지금 잘못된 길을 가고 있어’(라고 말했다)”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아울러 여동생 결혼식에서 눈물을 흘렸던 이야기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