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지하철 4호선, 단전으로 지연 운행…어제는 출입문 고장

4호선이 단전 현상으로 출근길 운행에 차질을 빚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출근시간대 4호선 열차가 단전으로 정차되며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수리산~선바위 부근에 일어난 단전으로 양방향 모두 운영이 어려운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연합뉴스/해당 기사와 관련없음

하루 앞서 출입문 고장으로 길지 않지만 고장 여파로 운행에 차질을 겪은 바 있어 이용객들의 불만은 더욱 높아졌다.

4호선은 안산, 과천 등에서 서울로 출근하는 직장인들이 많이 이용하는 노선이다.

지난달 4호선은 상계역에서 열차 2대가 추돌하며 노원역~당고개 운행이 전면 중단된 바 있다. 퇴근시간 직전 전구간 정상운행이 재개되며 큰 혼잡을 막을 수 있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