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보이스트롯’ 박기량, 치어리더 지원사격에도 탈락…김연자 “아깝다”

박기량이 치어리더 동료들의 지원 사격 속 ‘보이스트롯’에 출사표를 던졌다.

10일 방송된 MBN ‘보이스트롯’에는 치어리더 박기량이 출연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진=MBN

박기량은 “한때는 불가능이라고 생각했던 가수의 꿈을 ‘보이스트롯’에서 꼭 이루고 싶다”라며 참가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이날 박기량은 장윤정의 ‘사랑아’ 무대를 꾸미며 치어리더 동료들의 지원사격을 받았다.

그간의 호흡으로 완벽한 칼군무로 무장한 박기량은 아이돌 무대 못지 않은 화려함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경쾌한 댄스 구간을 지나 절절한 가창력이 돋보이는 파트까지, 박기량은 기대 이상으로 안정적으로 무대를 소화했다.

남진은 “1번은 노래 실력”이라며 박기량에게 조언을 전했다. 박기량은 무대를 준비하며 어려웠던 일을 묻는 말에 “저희가 서울, 부산팀을 운영 하고 있는데 합동공연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없다. 이번 기회에 팀원들이 너무나 고맙게 먼저 도와주겠다고 했다”라고 전했다.

하지만 아쉽게도 박기량은 1라운드에서 탈락하게 됐다. 김연자는 “아깝다”라고 했지만 남진은 “(노래가) 밀렸어”라고 말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