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한번 다녀왔습니다' 이상엽-이민정, 눈물의 포옹 "나 너 못보내겠다"

이민정과 이상엽이 서로에 대한 사랑을 다시 확인했다.

사진=KBS2 '한번 다녀왔습니다' 캡처

11일 방송된 KBS 2TV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서 송나희(이민정)는 이정록(알렉스)와 만나던 중, 윤규진(이상엽)을 걱정하며 눈물을 흘렸다. 

결국 나희는 규진을 찾아 달려갔고, 규진도 마찬가지였다. 서로를 찾던 두 사람은 마침내 서로를 발견했다.

규진은 나희에게 "나 안될 것 같아. 뻔뻔하다고 욕해도 좋은데, 나 너 못보내겠다 아무데도. 가지마라 제발, 나희야"라고 고백했다.

이를 듣던 나희도 눈물을 참지 못했고, 달려와 규진을 끌어안았다. 서로를 얼싸안은 두 사람은 말없이 눈물을 흘리며 서로의 감정을 다시 확인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