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권율, 추자현에 "한예리는 잘 지내냐"(가족입니다)

권율이 추자현의 동생 한예리를 향한 관심을 내비쳤다.

13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아는 건 없지만 가족입니다' 13회에서는 우연히 김은주(추자현)와 마주친 유민우(권율)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자신의 옆을 스쳐지나가는 김은주를 발견한 유민우는 "오랜만이에요. 잘 지내셨어요?"라며 "자판기 커피 한잔 할까요"라고 말을 걸었다.

하지만 김은주는 "그럴 시간 없다. 뒤에 약속이 있어서"라고 망설임 없이 거절했다. 그런 김은주에게 유민우는 "여동생 분은 잘 지내냐"고 돌연 김은희(한예리)를 언급했다.

그는 "여동생분이 제 마음속 분신처럼 자리잡고 있다"며 "여동생이 남자였으면 저같을거라고 하지 않았나. 5분정도 야단 맞은 것 같다"고 수습 당시를 회상했다.

이에 김은주는 "수습일때 일이고 이제는 대표님이지 않냐"며 "내동생까지 끌어들인 기억은 안나는데 일 대충대충해서 나 혼자 일 많이 했던 기억은 난다"고 선을 그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