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1호가' 박미선 "한달째 다이어트 중"...장도연 "최후의 만찬 맥주+햄버거"

박미선과 장도연이 최후의 만찬으로 하나가 됐다.

사진=JTBC '1호가 될 순 없어' 캡처

15일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 이은형, 강재준 부부의 다이어트를 위해 최후의 만찬을 준비했다.

그 모습을 VCR로 보던 박미선은 “한달째 다이어트 중이다”며 “쫄면에 튀김을 먹고 싶다”고 말했다.

박미선은 장도연에게 바통을 넘겼고 장도연은 “일단 무조건 맥주와 햄버거는 있어야한다”고 했다. 거기에 감자튀김까지 추가했다.

박미선이 “감자튀김에 치즈토핑 올릴 거지?”라고 하자 장도연은 바로 “추가요!”라고 해 웃음을 유발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