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미우새’ 브라이언, 집 노홍철 쌍벽…지상렬 “환자 아니야?”

‘미우새’ 지상렬이 브라이언 집에 경악했다.

2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는 브라이언의 집을 보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는 지상렬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브라이언은 소문난 연예계 깔끔쟁이답게 먼지 한톨 없어 보이는 집을 공개했다. 신동, 지상렬과 함께 브라이언의 집을 방문한 김희철은 즐거운 마음으로 집을 돌아봤다. 인테리어도 인테리어지만 냉장고 안은 지상렬을 경악하게 만들었다.

음료 등이 줄서서 있는 냉장고 상태에 광희는 “호텔 미니홈바야 뭐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마찬가지로 청소에 일가견이 있는 김희철은 “이건 서장훈, 브라이언, 노홍철 집에서만 볼 수 있는 거야”라고 전했다.

이어 “홍철이 형네 가서 음료수를 마시잖아? 그럼 베란다에서 똑같은걸 갖고 와. 그럼 똑같이 이렇게 해가지고 (진열을 해)”라고 설명했다. 브라이언은 “그리고 중요한 거는 새로 갖고온 건 따뜻하잖아”라며 뒤에 있던 음료를 앞으로 빼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희철은 “배려”라고 감탄했지만 지상렬은 “배려가 아니고 환자 아니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