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정치
고민정, 김제시의원 불륜 관련 '가짜영상' 유포에 "명예훼손 고소"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전북 김제시의원의 불륜 스캔들 관련 가짜 영상 유포에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사진=연합뉴스

6일 고민정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최근 SNS를 통해 고민정이라는 제목의 가짜 영상이 유포되고 있다"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해당 영상은 고민정 의원과 전혀 무관하다"며 "영상 제작자를 명예훼손으로 고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고민정 동영상'이라며 무차별적으로 유포하는 사람도 처벌을 받을 수 있음을 알린다"며 "관련 포털에 위 관련한 '고민정 의원' 연관 검색어와 영상 삭제를 요구한다"고 덧붙였다.

문제가 된 영상은 최근 전북 김제시의회 내 전직 시의원 간에서 일어났던 불륜 폭로사건에 대한 것으로, 해당 영상에는 '좌파 국회의원 고민정 국회에서 개망신' 등의 자막이 등장했다.

이는 불륜 폭로로 인해 의원직을 박탈당한 고미정 시의원과 이름이 비슷해 가짜 영상에 시달린 것으로 추측되고 있다.

김나연 기자  delight_me@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