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권민아, 극단적 선택 시도 "신지민·한성호·김설현 잘 살아라"...소속사 "생명 지장無"

그룹 AOA 출신 배우 권민아가 또 한번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

사진=싱글리스트DB

8일 권민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난 억울하게 안 갈래. 신지민, 한성호, 김설현 잘 살아라”라며 피투성이가 된 손목 사진을 공개했다.

권민아는 “가족들은 말 한마디도 못하고 죄도 없이 울겠지. 정신적인 피해 보상 다 해줘라 넉넉히 해주세요. 돈 밖에 모르는 사람이잖냐”라며 “정산도 제대로 안해주셨다면서 계약도 8년에 불법 연습생 30억 빚도 내역 없고 끝까지 내 연락도 안받은 무책임한 사람들”이라고 전했다.

이어 “난 행복한데 갈래. 여기 너무 괴로워. 내가 죽으면 장례식장에 오지마. 더러워. 나는 죽어서 당신들 괴롭힐거야. 악에 받쳐서 못 살겠거든”이라고 덧붙었다.

소속사 우리액터스는 사태 파악 후 경찰, 119에 신고했으며 병원 이송을 마친 뒤 “권민아가 의식 있는 상태로 자택 인근 병원 응급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생명엔 지장이 없다”고 밝혔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상담전화 1393,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