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공연
'킹키부츠' 300회 공연 맞는다...무대인사→선물증정 이벤트

네 번째 시즌을 이어가고 있는 뮤지컬 '킹키부츠'가 오는 20일 한국 누적공연 300회를 맞아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인다.

오는 20일 오후 7시 300회 기념 공연에 스페셜 세레모니를 진행한다. 객석을 밝은 빛으로 채워줄 절대 반지를 해당 공연 관객 전원에게 증정하며, 당일 캐스트 이석훈-최재림-김지우-심재현의 감사 무대인사도 마련된다. 또한 무대 위 배우와 객석의 관객이 함께한 순간을 담아 추억하는 기념 촬영이 진행되며 관객들의 사랑과 성원에 화답하는 시간을 갖는다.

9월 15일부터 27일까지 단 2주간은 '킹키부츠' 공연의 감동을 담아갈 수 있는 포토 엽서를 증정한다. 기간 내 각 회차에 출연하는 찰리와 롤라 역 배우의 현장감 넘치는 공연사진 2종으로 구성해 제공된다.

15일부터 17일 자정까지 구매자에 한해 전석 최대 40%의 깜짝 타임세일 혜택도 제공한다. 9월 27일까지 총 16회차의 공연에 한해 적용된다.

한편 '킹키부츠'는 2013년 브로드웨이 개막 후 토니어워즈 6관왕, 올리비에 어워즈 3관왕을 비롯해 각종 시상식을 휩쓴 작품이다. 제리 미첼 연출, 신디 로퍼 작사/작곡으로 브로드웨이는 물론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으며 흥행불패를 이어왔다. 

2014년 CJ ENM이 국내에 전세계 최초 라이선스 공연을 성공적으로 선보인 데 이어, 2016년 재연 20주 연속 랭킹 1위, 2018년 세 번째 시즌 역시 단 73회 공연 만에 누적관객 10만명 동원하며 평균 객석점유율 92% 기록, 단 세 차례의 시즌 공연만으로 국내 누적 관객 30만명을 돌파했다.

이번 시즌 공연은 이석훈·김성규가 찰리 역을, 박은태·최재림·강홍석이 롤라 역을 맡았다. 또한 김지우·김환희·고창석·심재현·전호준·이종찬·주민우·한준용·한선천·김강진 등이 함께한다.

오는 11월 1일까지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된다.

사진=CJ ENM 제공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