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choo하다"...JK 김동욱 SNS 논란, 누리꾼 "표현의 자유" vs "적당히 했어야"

JK 김동욱이 현 정부 저격글 논란에 SNS를 폐쇄한 가운데 누리꾼들이 갑론을박을 펼치고 있다.

사진=JK 김동욱 SNS 캡처

지난 14일 JK 김동욱은 자신의 트위터에 "Choo하다 choo해"라는 글을 게재했다. 당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국회 정치분야 대정부질문에 출석했고 추 장관 아들의 군 휴가 특혜 의혹을 두고 여야의 공방전이 펼쳐졌다.

JK 김동욱은 그동안 SNS를 통해 정치적 견해를 드러냈다. 이번 게시물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면서 부정적인 반응이 쏟아졌다.

결국 JK 김동욱은 SNS를 폐쇄했다. 누리꾼들은 JK 김동욱의 국적이 캐나다라는 점을 꼬집기도 했으며 그가 진행하는 ubc 울산방송 '뒤란'의 시청자 게시판에 퇴출 요구 글을 올리기도 했다.

일부 누리꾼들은 “정치적 견해는 표현의 자유” “자유롭게 말한 게 죄인가” “부정적 댓글이 너무 많다” 등 옹호하는 입장을 보였다. 반면 “캐나다 국적인 사람이 한국 정치를?” “적당히 말해야 했다” “과했다” 등 비판적인 반응을 보인 누리꾼들도 있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