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미국 뉴욕 로체스터시, 파티장 총기난사...2명 사망·14명 부상

미국 뉴욕주 로체스터시의 한 파티장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2명이 사망하고 14명이 다쳤다.

사진=로체스터경찰(RPD) 트위터 캡처

19일(현지시간) AP통신과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마크 시몬스 로체스터 경찰서장 대행은 이날 "총 16명의 사상자가 확인됐으며, 이 중 2명이 치명상을 입고 숨졌다는 소식을 전하게 돼 안타깝다"고 밝혔다.

희생자는 모두 18~22세 사이로 신원은 확인되지 않았다. 부상자들은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당시 파티장에는 100여명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현재까지 체포된 용의자는 없다. 범행 동기를 수사 중이며 복수의 용의자가 연루됐는지 여부나 특정 피해자를 겨냥한 범행인지에 대해서는 아직 말할 수 없다고 답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