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갤러리 포토
[포토] ‘경우의 수’ 옹성우 “신예은, 사랑스러움이 계속 뿜어져 나와”

 

 

 

 

옹성우가 두 번째 주연작으로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24일 JTBC 새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연출 최성범/극본 조승희/제작 JTBC스튜디오, 콘텐츠지음) 제작발표회에 배우 옹성우가 참석했다.

옹성우는 이날 상대역인 신예은에 대해 “미소가 선했다. 사랑스러움이 계속 뿜어져 나오는데 주변 사람들에게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는 사람이다. 극중에서 친구에서 연인이 되는 걸 보여줘야 하니까 더욱더 친근하게 다가가고 싶었다. 그러다 보니 금방 가까워졌다”라고 전했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경우의 수’는 25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사진=JTBC

싱글리스트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싱글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