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이시언, 임채무 두리랜드 방문 “직원이 가족”

이시언이 임채무가 사비로 만든 두리랜드를 방문했다.

2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는 이시언이 임채무가 사비를 털어 만든 두리랜드를 방문한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MBC

이시언은 이날 스쿠터를 타고 홀로 나들이에 나섰다. 놀이공원에 도착한 이시언은 “이렇게 사람이 없는 한산한 놀이공원을 언제 와보겠냐”라고 말했다. 실제 범퍼카를 비롯해 많은 놀이기구가 손님이 없어 놀고 있는 상태였다.

무엇보다 놀라운건 이곳이 바로 임채무가 만든 두리랜드라는 점이었다. 이시언을 안내해주는 직원 역시 임채무의 가족이었다. 뒤늦게 이 사실을 접한 출연진들은 “그러고 보니까 닮으셨다”라고 말했다.

이시언은 아무도 없는 놀이동산에서 홀로 바이킹 타기를 시도했다. 사람이 없어 임채무의 가족이 거의 전담으로 이시언을 안내했다. 사람이 없기 때문에 놀이기구도 필요할 때만 운영을 한다는 것.

덕분에 이시언은 아무도 없 놀이동산에서 신나는 시간을 보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