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식음료
치즈에 빠진 가을! 외식업계, 고소한 신메뉴로 입맛 공략

가을은 여름철 잃었던 입맛이 돌아오면서 식욕이 증가하는 계절로, 외식업계에서는 신메뉴 출시가 활발한 시기이기도 하다. 선선한 가을 날씨와 잘 어울리는 치즈의 고소하고 부드러운 풍미를 가득 담은 신메뉴들이 속속 등장하며 소비자들의 가을 입맛을 공략하고 있다.

사진= KFC, 파리바게뜨 제공

KFC는 최근 가을 신메뉴로 치즈를 듬뿍 담은 ‘리치치즈징거버거’를 출시했다. 리치치즈징거버거는 KFC의 시그니처 메뉴 ‘징거버거’의 확장 라인으로, 징거버거의 마니아층과 치즈의 깊은 맛을 즐기는 소비자들을 공략한 제품이다.

두툼하고 육즙 가득한 통가슴살 패티에 크림체다치즈소스와 체다슬라이스치즈를 더해 고소하고 부드러운 치즈의 풍미를 한껏 끌어올렸으며, 여기에 피클, 양파 등 다양한 야채로 풍부한 맛과 식감을 살린 것이 특징이다.

파리바게뜨는 ‘2020 치즈 페어’를 열며 ‘치즈로 느낄 수 있는 모든 즐거움’ 이라는 주제와 함께 고르곤졸라와 모짜렐라, 체다, 스위스, 크림치즈 등 다양한 치즈를 활용한 제품들을 선보였다. 주요 제품은 ‘모짜렐라 치즈 스마일’을 비롯해 ‘돌돌말린 모짜렐라 치즈 소시지’와 ‘체다치즈 데니쉬롤’ ‘단짠단짠 고르곤졸라 브레드’ ‘크림치자 다(多)’ 등이다. ‘쿠키앤크림 인 치즈’와 ‘레드벨벳 크림치즈’, ‘콘치즈 조각케이크’ 등 진한 치즈의 풍미가 매력적인 케이크와 디저트도 함께 내놨다.

사진=엔제리너스 제공

커피업계에서도 치즈를 이용한 음료 및 디저트 등 다양한 신메뉴를 출시했다. 엔제리너스는 신선한 과일티에 콜라겐이 함유된 치즈크림을 더한 ‘치즈크림과일티’를 선보였다.

‘상큼자몽 치즈크림티’와 ‘패션망고 치즈크림티’ ‘달콤피치 치즈크림티’ 등 3종으로 구성됐다. 과일티의 색감을 살리기 위해 아메리치노 전용 유리 잔에 음료를 담아 제공하며 치즈크림티 맛있게 먹는 방법 안내 스티커도 운영해 '티(TEA)를 즐기는 새로운 방식'을 제시한다.

할리스커피는 음료와 잘 어울리는 ‘당근 크림치즈 라운드’와 ‘고구마 치즈 라운드’ 케이크를, 폴바셋은 크림치즈의 풍미와 스포키한 캐러멜 향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바스크 치즈 케이크’를 선보였다.

사진=할리스커피 제공

이랜드이츠가 전개하는 더카페는 가을을 맞아 신메뉴 6종을 선보였다. 이 가운데 디저트 메뉴로 ‘크로플 시리즈’는 촉촉한 크로플에 허니 시럽을 더해 달콤하게 즐길 수 있는 ‘허니 크로플’과 향긋한 갈릭버터에 고소한 크림치즈를 곁들인 ‘마늘 크림치즈 크로플’을 내놨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